티스토리 뷰

감사합니다, 어머니가 해준 된장찌개보다 맛있네요,

어머니 대신 이제 제가 해드려야 겠네요.

그놈의 멸치 대가리좀 빼라고 그렇게 애기 했드만 안빼네요,

제가 해야겠습니다.

댓글
댓글쓰기 폼
공지사항
최근에 달린 댓글
Total
2,244
Today
0
Yesterday
1
링크
«   2018/09   »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           
글 보관함